분류되지 않음

안드로이드용 공식한컴 뷰어에서 hwp파일 안열릴 때!

안드로이드폰에서 hwp 파일을 작성하는 것은 제한적이나, 보는 방법은 여러가지가 있다. 몇 가지 생각해 보면.  일단 드롭박스나 구글드라이브 등 글로발 서비스에서는 당연히 읽기 지원이 안된다. 하지만 네이버드라이브, 다음클라우드, 유클라우드 등 한국형 클라우드앱에서 읽을 수 있다. 만약 한국형 드라이브에 자료를 넣어두고 관리한다면 괜찮은 방법이다.  하지만 드롭박스나 외국계 서비스만큼은 여러 서비스와의 호환이 원활하지 않는 단점이 있어서 자료를 한국클라우드에서만 관리하는 건 조금 불편하다.  두번째 생각해 볼 수 있는 방법은 별도의 뷰어앱를 설치해서 보는 것이다. 이 방법은 장점은 드롭박스 등 여러 클라우드 서버에서 내보내 읽을 수 있다는 점이다.  가장 먼저 생각해 볼 수 있는 것이 공식 한컴 뷰어다.  아래아한글파일 뷰어 리뷰 참고글 http://todaki.tistory.com/2081  위의 리뷰에서는 한컴뷰어가...

Continue Reading →

에버노트의 손글씨 노트앱 ‘penultimate’

좀 바빴던 관계로 아이패드를 가지고 낙서하는 것이 뜸했다. 에버노트에서 인수했다는 손글씨 노트앱 'penultimate'구매했다. 에버노트에선 먼저 인수한 스키치가 있는데 왜 이앱을 또다시 인수했을까? 하는 궁금점이 좀 있긴 했었다. 사실 스키치앱은 Noteshelf나 Upad등 기타 필기앱에 비하면 기능이 많이 떨어졌던 건 사실이니까. 그래서 Penultimate 앱에 대해 내심 기대를 많이 했다. 하지만 좀 실망이었다.Penultimate 앱의 필기 반응 속도는 다른 필기앱들과 비교해도 나쁘지 않았다. 하지만 에버노트의 다른 손필기앱이라 할 수 있는 '스키치'처럼 뭔가 부족하긴 마찬가지였다. 스키치처럼 마카펜이 지원되지 않았고(물론 안드로이드용 스키치는 마카펜을 지원함), 펜 색상에서 다양한 색상이 지원되지 않는다.  구지 용도를 구분해 보자면 스키치는 지도나 사진에 메모를 해서 저장하는 용도이고, penultimate는 말 그대로 손필기하는 용도인 듯...

Continue Reading →